청주시 신청사 '재공모' 추진

신청사건립TF팀 연구결과 브리핑
기존 설계 비효율성·유지관리비 지적
"3천200억 원 규모로 타당성 재조사"
당초 2천750억 원… 준공시기도 3년 미뤄져

2022.09.27 20:52:44

송태진 청주시 신청사 건립 TF팀 팀장이 27일 임시청사 브리핑룸에서 연구결과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충북일보] 청주시 신청사 건립 TF팀이 '재공모 추진' 판단을 내렸다. 재공모로 인해 당초 신청사 건립 예산보다 450억 원이 더 소요될 전망이다.

시민단체와 첨예한 대립각을 세우고 있는 '본관 철거' 문제는 뚜렷한 해법을 내놓지 못했다.

이범석 청주시장이 시장직인수위원회와 함께 구성한 신청사 건립 TF팀의 송태진(충북대 도시공학과 교수) 팀장은 27일 임시청사 브리핑룸에서 연구결과에 대해 브리핑했다.

송 팀장은 현 건축계획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단일용도의 재정사업 형태로 재공모를 추진하는 게 적합하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현재의 건축계획에 따르면 총 사업비는 2천750억 원(공사비 1천600억 원)이다.

이 계획대로라면 시의회 별동을 건축하기 위한 160억 원이 추가로 소요된다.

또 A/V(면적/부피) 값이 큰 비효율적 설계와 기능보다 디자인을 중시한 점, 곡면유리 설치 등으로 인한 공사비 상승이 문제로 지적됐다.

청주시 청사 건립 TF팀이 27일 신청사 설계 재공모와 기존 본관동 철거 등 신청사 건립 재검토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은 청주시청 본관동.

ⓒ김용수기자
특히 공간활용 극대화를 위한 본관 철거와 건축물 재배치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송 팀장은 "TF팀은 사업방식 검토 결과를 기반으로 다음과 같은 방향을 제시한다"며 "신속한 사업 추진을 위해 총사업비 3천200억 원 규모로 타당성 재조사를 의뢰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복합청사 건축은 주변상권 반발, 상가 임대·분양률 저조 시 슬럼화 우려를 갖고 있다"며 "기존 설계의 비효율적 공간구조 개선과 공사비·유지관리비 절감, 부지 전체를 활용한 효율적·창의적인 설계 추진을 위해 단일용도의 재정사업 형태로 재공모를 추진하는 게 적합하다고 판단한다"고 강조했다.

시는 행정안전부에 이달 중 타당성재조사를 의뢰하고, 2023년 5월엔 4차 투자심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이후 2025년 8월을 착공, 2028년 11월 준공한다는 계획이다. 당초 예상했던 2025년 10월 준공보다는 3년이 미뤄지는 셈이다. 총 예산은 2천750억 원에서 3천200억 원으로 450억 원 늘어난다.

송 팀장은 본관 철거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도 철거 의사를 확실히 하지는 않았다.

오는 10월 중순까지 시청 직원과 문화재·건축관련 전문가가 함께 '스폿 스터디(Spot Study)'를 통해 결론을 도출한다는 계획이다.

송 팀장은 본관 철거와 관련해선 "철거를 한다거나 존치한다거나 하는 둘 중 하나를 택하는 게 아니다"라며 "철거를 하더라도 일부 보존을 한다거나, 메타버스를 활용하는 등 기록을 남기는 방향이 될 것이다. 10월 11일까지 스폿 스터디를 통한 결론이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청주병원 이전 문제는 시의 강경대응책에 힘을 실었다.

송 팀장은 "그간 청주시는 보상금 지원뿐만 아니라 청주병원 이전을 위해 수 많은 노력을 해 왔음을 확인했다"며 대체부지나 임시병원 협의 과정에서 청주병원 측의 불성실한 태도를 꼬집었다.

송 팀장은 "TF팀은 현재 진행 중인 행재정적 후속 절차에 따라 (청주병원 이전을)진행하는 것에 동의한다"며 "병원건물에 대해 주차장에서부터 마지막 병실까지 환자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단계적인 강제집행이 추진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TF팀과 7차례 회의를 한 끝에 내려진 최종 결론인만큼 TF팀의 제안을 수용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 성홍규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