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도 사람들이 제일 많이 출세 할거래유

2014.12.10 17:01:22

조동욱

충북도립대학 교수

얼마 전 말이 빠르고 크며 강세를 앞에 두고 말하는 사람들이 출세를 많이 한다는 발표를 한 이후 이에 대한 댓글이 폭주하는 것을 보며 만인의 공동 관심사 중 하나가 바로 성공과 출세임에 틀림없다는 생각이 든다.

성공이란 말이 나온 김에 성공아카데미를 운영하는 페북 친구가 성공이란 단어를 풀이했는데 내용이 좋아 이를 소개 좀 할 까 싶다. 성공(SUCCESS)이란 단어에서 첫 자인 S는 Story로서 이야기가 있어야 한다. 인생의 최대 성공은 이야기가 있는 삶이다. 내용이 있어야 하고 다른 사람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어야 한다. 둘째 자인 U는 Understanding)으로서 목표에 대한 이해가 있어야 한다. 통찰력이 성공의 원동력이다. 하는 일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을 위해 끊임없이 공부하고 개발해야 이며 셋째 자인 C는Confidence로서 자신감이 있어야 한다.

위대한 지도자들은 신념을 가진 자들이다. 위기 속에서도 희망을 가지고 줄기차게 전진하는 자이다. C는 Communication으로 소통이 있어야 한다. 소통 없는 일방적 독주는 절대 안 된다이며 다음 자인 E는 Enthusiasm으로 열정이 있어야 한다. 열정이란 단어는 '안에'를 뜻하는 en과 신을 뜻하는 theos를 합성한 단어이다. 즉, 우리 내부에 신이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다음 자인 S는 Smile로 웃음이 있어야 한다. 매사를 즐거운 마음으로 일해야 한다. 일을 열심히 하는 사람은 좋아서 하는 사람을 당해낼 수 없다. 마지막 자인 S는 Service로서 봉사가 있어야 한다. 남을 성공시키는 사람이 성공하고, 남을 행복하게 해 주는 사람이 행복해 진다. 참 좋은 글이 아닐 수 없다.

그건 그렇고 말이 빠른 지역 출신들이 성공을 많이 한다고 발표하자 충청도 사람들이 대거 항의하면서 다음과 같은 글을 나에게 보내왔다. 내용 인 즉, 한국 말 중 최근 조사한 바로는 충청도 말이 제일 빠르다는 것이다. 그 사례를 보면 사례 1, 표준어 : 돌아가셨습니다, 경상도 : 죽었다 아임니까, 전라도 : 죽어버렸어라, 충청도 : 갔슈.

사례 2를 보면 표준어 : 잠깐 실례하겠습니다, 경상도 : 내 좀 보이소, 전라도 : 아따 잠깐만 보더라고, 충청도 : 좀 봐 유. 이어서 사례 3은 표준어 : 정말 시원합니다, 경상도 : 억수로 시원합디더, 전라도 : 겁나게 시원해버려라, 충청도 : 엄청 션해유. 또 사례 4로는 표준어 : 어서 오십시오, 경상도 : 퍼뜩 오이소, 전라도 : 허벌나게 와버리랑께, 충청도 : 어여 와유. 이어서 사례 5는 표준어 : 괜찮습니다, 경상도 : 아니라예, 전라도 : 되써라, 충청도 : 됐슈.

아무리 그래도 충청도 말이 가장 빠르다고 인정할 수 없다면 다음 문장을 보면 인정할 수밖에 없을 것이다는 경고와 함께 사례 6을 든다. 표준어 : 이 콩깍지가 깐 콩깍지인가, 안 깐 콩깍지인가, 충청도 : 깐 겨, 안깐 겨· 그래도 인정 할 수 없다고· 그렇다면 진짜 결정타를 날릴 수밖에. 표준어 : 당신은 개고기를 먹습니까?, 충청도 : 개 혀?. 맞다. 맞어. 충청도가 말이 제일 빠르다. 이제 충청도 사람들이 제일 많이 출세 할 것 같다. 만세~~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