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댓글

류경희 객원논설위원님~!! 님이 쓰신글 잘읽어보았습다.. 글읽다가 어이가 없어서 로그인하고 댓글쓰네요.. 대한민국의 모든 여자들은 결혼을 하게 되면 시월드가 생기는데.. 시부모가 어떤 말을 해도 며느리측에서는 다 이해하고 넘어가야 된다는 소릴 얘기하시는건가요~? 어떤 근거로 3대도둑~?? 어이가 없네.. 기자란 키보드만 두드린다고 글을 쓸수 있다면 다 기자할수 있나 보네요.. 어디 말같지않은 소릴... 여자의 적은 여자라는 것을 글로써 표현하신듯.. 이건 타배우를 떠나서 여혐에 가까운소리라 댓글씁니다~!! 정신차리세요~!!

  • 네이버 소신있게 살자 (2017/07/09 17:04:56)
답글 3
  • 남배우가 도둑소리들으면 이런댓글 쓰는사람 별로없더라. 되게 발끈하시네

    • 익명 (2017/07/10 11:07:21)
  • 송혜교는 오로지 칭찬 기사만 나와야 하는 법이라도있나요? 그럴거면 헌법상 양심의 자유 비판의 자유는 왜 있는거죠?

    • 익명 (2017/07/10 11:08:04)
  • 참 거창하게 나오네. 까는걸 정당화 하려고 헌법까지 소환하네..
    정신나간 인간아. 누가봐도 조롱할려고, 너같은 인간들 낄낄 거리라고 대놓고 쓴글인지 모르니?

    • 네이버 더 소풍 (2017/07/10 16:56:01)

송혜교가 뭐가 아쉬워서 도둑이란 누명까지 써야하는지...
결혼전 연애경험 없는사람 없고 연상연하~ 요즘엔 얘기 거리도 아니죠!
송중기 부모님 편에서 쓴 글이라 해도 그분들 까지 불쾌하겠어요.
예비며느리에 대해 뭐 저런 막말을...
축복만해줍시다!!

  • 네이버 벼라기 (2017/07/09 18:30:13)
답글 2
  • 어차피 과거사는 결혼하는 당사자들끼리 해결한 문제구요,
    어르신들이 자식자랑하면서 은근슬쩍 뭐하기는 한데 그러면서 자랑들하지 않나요? 대전에 인사하러 갔다가 붙잡아서 자고오기까지 했다고 그렇게 소문이 났고 기자들이 따라 붙은거라고 오늘 연예프로에서도 나왔어요.. 싫은데 그렇게 하나요? 오히려 송중기씨 부모님이 더 얘기하고 다녀서 기자들이 냄새 맡는 바람에 발표일도 당겨졌다합니다. 직업의 본분이고 나발이고 오로지 여자의 질투심에 쓴 헛소리의 결정체네요. 안부끄럽나요? 류경희 논설위원님아

    • 네이버 더 소풍 (2017/07/09 18:37:15)
  • 알죠알죠알죠~ 우린 부모님이나 배우들이 뭔 짓을 해도 백퍼 다 이해하죠! 다만 이런 기사들 때매 더러운 악플러들 입에 오르내리는게 속상하네요!!

    • 네이버 벼라기 (2017/07/09 19:09:25)

랭킹 뉴스

Hot & Why & Only

실시간 댓글

매거진 in 충북

thumbnail 308*171

"국민에게 의혹 해소할 기회 줘야"

[충북일보=서울] 자유한국당 경대수(증평·진천·음성) 의원은 최근 논란이 일고 있는 청와대 특별감찰반 의혹과 관련 "어떤 방식으로든 사실 여부를 확인할 기회를 국민에게 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경 의원은 10일 본보와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힌 뒤 "청와대 특감반 출신 김태우 전 검찰 수사관의 개인 비위를 떠나 그가 제기한 내용이 사실인지 확인하고 사실이면 민간이 사찰에 해당하는지, 민정 파트에서 취급하는 영역이 맞는지를 따져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경 의원은 충북 출신 지역구 의원 중 유일한 법조인 출신으로 "야당의원이 아닌, 법률가로서의 견해"라며 "(청와대가)자기주장만 내세우는 것은 정의로운 기준이 아니다. 똑같은 잣대로 바라보고 일관성이 있어야 한다"고 피력했다. 그는 신재민 전 기획재정부 사무관의 적자국채 발생 의혹 제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경 의원은 "신 전 사무관이 폭로한 내용의 진위도 밝혀지지 않았는데 인신공격을 하고 비난하는 것은 입을 틀어막는 행위"라며 "포용국가를 표방한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서는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지난달 자유한국당 정책위원회(국토·농해수) 위원장에 임명된 경 의원은 당면한 과제로 쌀 목표가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