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해당조건에 맞는 기사를 검색합니다

검색조건

주요뉴스 on 충북일보

thumbnail 148*82

옥천서 신라 군사도로 발견

[충북일보=옥천] 옥천에서 신라가 능선을 따라 조성한 산상 군사도로 유적이 처음으로 발견됐다. 충북도문화재연구원에 따르면 의료기기 산업단지 예정지인 옥천군 옥천읍 서대리 431 일대를 지난해 6월부터 2018년 8월까지 발굴조사한 결과, 7세기 무렵 조성한 것으로 추정되는 신라 도로 유구(遺構·건물의 자취) 등의 유적을 확인됐다. 연구원은 "문헌과 출토 유물을 종합적으로 고려하면 늦어도 7세기 이후 신라가 백제를 공격하기 위해 조성한 군사도로, 즉 관도(官道)로 추정된다"며 "국가가 직접 관리한 도로인 관도가 신라 수도 경주가 아닌 지방에서 확인된 첫 사례"라고 평가했다. 도로 유구가 나온 지역은 경주, 대구, 김천, 대전, 공주를 잇는 선상에 있다. 경부고속도로에서 2㎞ 정도 떨어진 곳이다. 해발 150∼160m 정도인 능선 정상부에서 남동-북서 방향으로 직선에 가깝게 약간 곡선을 그리는 형태다. 현재까지 확인된 길이는 322m이며, 폭은 5.2∼5.6m, 최대 깊이는 90㎝다. 노면에서는 바퀴 사이 너비가 110∼170㎝, 바퀴 폭 10∼20㎝, 깊이 5∼20㎝인 수레바퀴 흔적을 비롯해 사람과 동물 발자국으로 추정되는 흔적도 확인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