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충북본부, 원마루시장서 '빛나눔장터' 전력서비스

코로나19 관련 물품 전달·노후 전력선 점검

2020.04.08 16:19:00

한국전력공사 충북본부 관계자들이 8일 원마루시장 상인회에 마스크 등 코로나19 관련 물품을 전달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충북일보] 한국전력공사 충북본부가 청주 분평동 원마루시장을 방문해 '빛나눔장터' 전력서비스 활동을 펼쳤다.

한전 충북본부는 코로나19 사태로 위기에 처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필요 물품을 전달하고 노후설비 점검을 하는 빛나눔장터 전력서비스를 이어오고 있다.

원마루시장 빛나눔장터 전력서비스 지원활동은 복대가경시장, 가경터미널시장, 사직시장에 이어 네번째로 이뤄졌다.

이날 한전 충북본부는 마스크 500장, 손소독제 50개, 장바구니 100개를 원마루시장 상인회에 전달했다.

또 전통시장의 안정적 전력공급을 위해 노후·불량 전력선 9개소를 점검했다.

이 외에도 에너지 효율향상 사업 안내와 전기요금 컨설팅을 진행했다.

홍성규 한전 충북본부장은 "한전 충북본부는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동반자로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지원에 힘쓸 것"이라며"'상에 빛을 이웃에 사랑을' 실천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성홍규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