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당 박세화선생 절명시 원본 111년 만에 공개

애처로운 현실을 표현한 진정한 유교지식인의 면모 드러나

2021.05.30 14:08:03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