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분…달콤한 수확의 기쁨

2022.09.22 20:38:37

[충북일보] 절기상 낮과 밤의 길이가 같고 논밭의 곡식을 거둬들이는 시기라는 추분(秋分)을 하루 앞둔 22일 진천군 초평면의 한 고구마밭에서 농부가 지난 여름 폭염과 호우 등을 이겨낸 고구마를 수확하며 모처럼 수확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 김용수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