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농작물 고온 피해 및 농업인 건강관리 주의

2022.08.08 10:25:14

[충북일보] 증평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오은경)가 폭염과 태풍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 예방과 농업인 건강관리에 주의를 당부했다.

여름철 강한 햇빛을 동반한 고온 현상이 이어지면 농작물의 일소현상과 생육저하가 발생할 수 있어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벼의 경우 물을 깊게 관수해 식물체 온도 상승을 억제하고, 밭작물의 경우 부직포, 짚을 이용해 토양수분 관리가 필요하다.

가축의 경우 섭취량이 감소해 면역력 저하로 폐사위험이 높아져 환기창, 통풍창, 차광막 등을 정비해 축사에 적정 온도를 유지해야 한다.

또한 농약살포, 시설하우스 작업 등은 낮 시간대를 피하고 물을 자주 마시며 나홀로 작업 보다는 2인 1조로 작업을 하는 것이 좋다.

오은경 소장은 "기상과 농작물 생육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하고 폭염안내 문자 등 현장지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증평 / 김병학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