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의회, AI 영재고 유치 건의문 채택

"AI 영재고 유치는 생존 문제"

2022.08.07 13:15:51

괴산군의회가 지난 5일 AI 영재고 괴산 유치를 촉구하고 있다.

[충북일보] 괴산군의회가 인공지능(AI) 영재고 유치전에 가세했다.

군의회는 지난 5일 폐회한 311회 임시회에서 AI 영재고의 괴산군 유치를 위한 건의문을 채택했다.

군의회는 김주성(국민의힘·나선거구) 의원이 대표 발의한 건의문에서 "괴산군은 AI 영재고 유치를 교육 불평등 해소와 교육 공공성 강화 측면에서 지역 소멸 방지를 위한 생존의 문제로 인식한다"고 절실함을 강조했다.

이어 "괴산군은 전국 최고 수준의 교통 접근성을 확보하고 K-반도체 벨트에 포함돼 관련 산업 성장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 지역 대학과의 연계, 군민 장학금의 적극 활용 등이 인재 유치를 위한 차별화한 경쟁력"이라고 덧붙였다.

군의회는 이날 채택한 건의문을 교육부, 충북도, 충북도교육청 등 관계기관에 전달했다.

AI 영재고 유치는 충북의 최대 교육 현안이다.

충북도교육청이 2026년 개교를 목표로 한 AI 영재고 설립 청사진을 제시한 이후 청주시, 충주시, 진천군과 음성군(충북혁신도시), 보은군이 유치에 나섰다. 괴산 / 주진석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