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공사 충북본부, 은퇴농·청년농 위한 '공공임대용 농지매입사업'

2022.07.06 17:20:22

ⓒ한국농어촌공사 충북지역본부
[충북일보] 한국농어촌공사 충북지역본부는 올해 초부터 '공공임대용 농지매입사업'에 대한 문의가 늘고 있다고 6일 전했다.

공공임대용 농지매입 사업은 이농·전업, 고령 또는 질병 등으로 은퇴하고자 하는 농업인의 농지를 공사가 매입해 청년 후계농, 2030세대, 후계농업인 등에게 장기 임대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개정된 농지법 시행으로 농사짓기 어려운 농지를 공공에 매각하려는 문의가 늘고 있다고 한다.

충북본부는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662㏊ 1천982억 원의 농지를 매입했다고 밝혔다.

매입대상 농지는 농업진흥지역의 공부상 지목이 전·답·과수원이거나 농업진흥지역 밖 농지(전.답.과수원)중 경지정리·밭기반정비사업이 완료된 농지이다.

충북지역 필지별 매입단가 상한금액은 논 기준 시지역은 4만5천 원/㎡(도청소재지 6만 원/㎡), 군지역(3만2천 원/㎡), 기타지역(4만8천 원/㎡)이며, 매입가격은 감정평가를 통해 결정된다.

사업대상자는 은퇴(예정)농업인의 농지, 농업경영에 이용하지 않으려는 농업인 소유농지, 상속농지, 8년 이상 영농 후 이농한 사람의 소유농지이다.

매입한 농지는 청년후계농, 2030세대 등 영농기반이 취약한 젊은 농업인에게 우선 임대하며, 임대기간은 기본 5년이다.

임대기간 종료 후에는 농지이용실태를 평가해 재임대도 가능해 영농의 계속성을 보장하고 있다.

이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인터넷 농지은행포털(www.fbo.or.kr) 또는 대표전화 (1577-7770)로 안내 받을 수 있다.

/ 성지연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