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원초 꿈·희망 담은 김학승 장학금 전달

재학생 4명에게 50만원씩 지급

2022.06.23 16:51:59

미원초 이혜경(가운데) 교장이 23일 재학생 4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사진을 찍고 있다.

ⓒ미원초
[충북일보] 청주 미원초는 23일 재학생 4명에게 각 50만 원씩 청호 김학승 장학회가 수여하는 장학금을 전달했다.

미원초에 따르면 이 학교 6회 졸업생인 故 김학승 선생은 어린 시절 가정 형편이 어려워 학교를 제대로 다니지 못한 자신과 같은 학생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2010년부터 두 차례에 걸쳐 총 1억 원의 장학금을 모교에 기탁했다.

미원초는 청호 김학승 장학회를 만들어 해마다 개교기념일을 맞아 후배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장학생 선발은 복지심사위원회가 맡아 어려운 환경에서도 근면성실하게 생활하는 어린이, 학업성적이 우수하고 모범이 되는 어린이, 재능과 끼를 발휘해 진로를 개척해 나가는 어린이를 뽑아 김학승 선배의 고귀한 뜻을 전하고 있다.

이혜경 교장은 "장학생들이 자신의 곁에 선배의 사랑과 응원이 함께 하고 있다는 것을 기억하고 자신의 꿈을 키우며 당당하게 커가길 바란다"고 학생들을 격려했다.

/ 이종억기자 eok527@daum.net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