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납품비리 의혹 연루 건설업자 구속 기소

2021.09.28 20:24:23

[충북일보] 속보=충북도교육청 납품비리 의혹에 연루된 민간업자가 재판에 넘겨졌다.<13·17일자 3면>

청주지검은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건설업자 A씨를 구속 기소했다고 28일 밝혔다.

A씨는 도교육청 발주 사업을 납품업자에게 연결한 뒤 금품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달 A씨 등의 자택을 압수수색한 뒤 이달 10일 A씨를 구속했다.

지난 16일에는 충북도교육청 재무과 사무실과 기록관 문서고를 압수수색해 교육 기자재 납품 관련 서류와 PC 하드디스크 등을 확보했다.

검찰 관계자는 "A씨를 기소한 것은 맞다"면서도 "수사와 관련된 내용은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다.

앞서 청주의 한 시민단체는 지난해 2월 김 교육감을 배임·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 신민수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