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 청해부대 장병 지원

2회 걸쳐 400만 원 상당 위문품

2021.07.27 18:00:23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 관계자들이 27일 보은군 사회복무연수센터에 입소한 청해부대 장병들을 위한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적십자사 충북지사
[충북일보]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지사회장 김경배)가 코로나19로 인해 조기 귀국한 청해부대 장병과 의료진들을 위해 400만 원 상당의 위문품을 지원한다.

대한적십자사 충북지사는 보은군 사회복무연수센터에 입소한 청해부대 장병들을 위해 위문품을 27~28일 이틀에 걸쳐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물품 지원은 생활치료센터로 운영 중인 보은군 사회복무연수센터에 입소한 청해부대 장병들을 위해 정서적 불안을 해소하고 격려하기 위해 이뤄졌다.

27일은 초콜릿, 과자 등 간식을 전달했으며, 28일에는 빵과 캔커피를 전달할 예정이다.

적십자사 충북지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청해부대 장병들이 위문품을 받고 빠르게 건강을 회복해 일상으로 복귀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 신민수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