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초등 4학년 대상 '치과주치의' 제도 시작

회당 7천600원만 내면 3년간 충치 등 관련 진료

2021.06.17 11:18:14

ⓒ보건복지부
[충북일보] 속보=세종시내 초등학교 4학년 어린이 약 5천명을 대상으로 하는 '아동치과주치의 건강보험 시범사업'이 17일 시작됐다. <관련기사 충북일보 4월 12일 보도>

세종시보건소에 따르면 이 사업은 보건복지부의 전국 공모에서 대상 지역으로 선정된 세종과 광주광역시에서 올해부터 2023년까지 3년 간 전액 국비로 시행된다.
ⓒ세종시보건소 홈페이지
해당되는 어린이들은 회당 전체 진료비 4만6천470 원(초진 기준)의 16.4%인 7천600 원만 부담하면 충치나 구강 관련 진료를 받을 수 있다.

두 번째부터는 어린이 부담액이 6천860 원으로 줄어든다.

자세한 내용은 보건소 홈페이지(www.sejong.go.kr/health.do)를 참고하거나 전화(☎ 044-301-2047∼8)로 문의하면 알 수 있다.

세종 / 최준호 기자
ⓒ세종시보건소 홈페이지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