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청주 동남2초 설립계획 제동

학생발생률·학교규모 재검토 필요
충북교육청 7월 중앙투자심사 재추진

2021.05.06 16:22:45

[충북일보] 청주 상당초등학교가 이전해 갈 가칭 동남2초등학교 설립계획에 제동이 걸렸다.

충북도교육청은 지난달 28~29일 열린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서 충북교육청이 제출한 가칭 동남2초등학교 설립(안)에 대해 '학구 내 공동주택별 학생 발생률과 학교규모(학급수)' 재검토가 필요하다는 결정을 내렸다고 6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동남2초 개교 후 학생 수 증가에 따른 증축요인 발생 등에 대비해 55학급 규모를 생각했지만, 교육부는 36학급 정도로 예측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위원회에서 제시한 의견을 꼼꼼히 분석하고 사업계획서를 보완해 동남2초가 2024년 9월 개교하는데 차질이 없도록 7월 중앙투자심사를 재추진할 계획"이라며 "동남지구 입주민의 교육여건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교육청은 지난해 6월 대규모 아파트단지가 조성되고 있는 동남지구에 가칭 동남2초를 건립, 상당초를 이전하기로 확정했다. 상당초 자리에는 복합도서관, 창의상상 메이커교육센터, 창의예술센터 등을 갖춘 교육문화복합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지난해 상당초 학부모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총 385세대 중 260세대(67.5%)가 가칭 동남2초로 이전하는데 찬성했다. / 이종억기자 eok527@daum.net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