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청호 연안마을 표고농사 준비 한창…완연한 봄

2021.04.12 17:59:03

:대청호 연안마을인 옥천군 군북면 추소리 대티버섯농장에는 표고버섯 종균작업을 하는 아낙네들의 손길이 분주하다.

ⓒ손근방기자
[충북일보] 봄 날씨가 완연한 대청호 연안마을은 한해 농사를 알리는 표고버섯 종균작업이 한창이다.

옥천군 군북면 추소리 대티농장 박찬훈 대표와 마을주민들은 참나무 원목에 드릴로 구멍을 내고 민첩한 손놀림으로 종균접종을 하느라 분주하다.

이렇게 접종된 표고버섯 원목은 호수에서 부는 천연바람을 먹고 1년6개월 정도 서늘한 차광막 아래 눕혀두면 명품 표고버섯이 탄생하게 된다.

옥천 / 손근방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