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통합복지센터 개소…지역 복지허브 역할 기대

2021.04.01 10:14:13

2일 개소하는 옥천통합복지센터 전경.

ⓒ옥천군
[충북일보] 지역의 복지허브 역할을 담당할 '옥천통합복지센터'가 2일 문을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군에 따르면 센터 내 6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개소식에는 김장회 충북도 행정부지사, 후원사인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 이병훈 HUG 주택도시보증공사 부사장 등이 참석한다.

이날 개소식 행사는 충청북도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된 1.5 단계를 적용해 센터 개소에 대한 경과보고 후 커팅식, 장난감 도서관인 맘스허그 현판식 등이 진행된다.

통합복지센터는 부지 2천311㎡, 연면적 4천183㎡의 지상 7층 건물로 지난 2월 리모델링 공사가 완료돼 육아, 다문화, 노인, 자활 등의 복지서비스를 수행하는 6개 기관의 상근인력 130여 명이 입주해 1일 이용객은 500여 명 정도가 예상된다.

센터 1층에는 민·관 협력기구인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입주하고 취약계층이 생산하는 물품 홍보판매 코너와 자활 커피공방이 배치됐다.

2층에는 육아종합지원센터가 운영하는 장난감 도서관과 실내놀이터, 3층에는 식당과 공동교육장, 4층에는 시니어클럽과 자활센터, 사회복지협의회, 5층에는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들어서 있다.

김재종 군수는 "이 곳 통합복지센터는 어린이와 여성, 노인 등 취약 계층 뿐만 아니라 일반주민을 대상으로 복지서비스를 하는 마중물 역할에 노력하겠다"며 " 주민이 원하는 선호도가 높은 사업을 발굴해 통합복지센터를 주민의 소통의 공간으로 가꾸겠다"고 말했다.

옥천 / 손근방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