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범덕 청주시장 "증상발현 땐 즉시 진단검사"

외국인 근로자 오는 15일까지 무료검사 실시

2021.03.08 17:15:12

한범덕 청주시장이 8일 온라인 주간업무 보고회를 주재하고 있다.

[충북일보] 한범덕 청주시장은 8일 온라인 주간업무 보고회에서 외국인 근로자를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무료 진단검사를 차질없이 진행할 것을 당부했다.

이날 한 시장은 "지난주 식품조리업체 감염과 관련해 가장 아쉬웠던 부분은 증상 발현 초기 진단 검사가 늦어진 점"이라며 "기침, 고열 등 증상이 나타나면 참지 말고 즉시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외국인 근로자가 근무하는 기업체 등에서 확진자가 집단으로 발생하고 있는 엄중한 상황에서 오는 15일까지 관련 기업 등에 대한 집중 점검과 무료 검사가 완료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지시했다.

그러면서 "백신 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지만, 백신이 유일한 해결책이 아닌 만큼 최일선에서 코로나19 방역을 담당하는 시 직원 모두가 사명감을 가지고 방역 업무에 임해 달라"고 주문했다.

/ 유소라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