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제천문화재단 전시장 '창(窓)' 네 번째 이야기

제천문인협회와 함께 문화예술 통한 치유의 시간 제공

2021.03.04 13:13:48

제천문화재단이 전시장 '창'에서 '네 번째 이야기'를 통해 지역 문인들의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제천문화재단
[충북일보] 제천문화재단이 오는 4월 30일까지 제천영상미디어센터 1층 현관 로비 전시장 '창'에서 '네 번째 이야기'를 선보이고 있다.

재단은 등시화, 액자시화, 족자시화 등 제천문인협회의 작품들로 구성된 이번 전시회를 통해 시민들에게 문화예술을 통한 치유의 시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재단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각종 전시 등 예술 활동이 위축된 제천 문화예술인들의 창작활동 지원을 통한 문화예술 분야의 인적 인프라의 유지를 위해 전시를 재개했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피로감을 느끼고 있는 시민들과 전시의 기회를 잃은 지역예술인에게 작은 위로와 응원의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재단에서는 열화상 카메라 등의 발열 검사와 손 소독 및 마스크 착용 안내 등 시설 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방문객 안전에 최선을 다할 예정으로 아직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유지되고 있는 만큼 온라인에서 제공하는 영상전시로 관람을 독려하고 있다.

전시는 주중(월~금)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이뤄지며 전시장 창에서 전시되는 작품은 제천문화재단 홈페이지(www.jccf.or.kr), 유튜브(www.youtube.com), 페이스북(www.facebook.com/jecheonculture), 인스타그램(www.instagram/jecheon_culture)에서 감상할 수 있다.

제천 / 이형수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