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충북 근로자종합복지관 개관

지하1층·지상4층 규모…근로자 복지 증진 역할

2021.03.03 17:05:58

3일 청주시 서원구 미평동 산 12-2에서 충청북도 근로자종합복지관 개관식에서 김장회 충북도 행정부지사, 박문희 도의장, 이두영 청주상의 회장 등 참석자들이 오색줄을 자르고 있다.

[충북일보] 충북도내 근로자의 복지 증진을 위해 건립된 '충북 근로자종합복지관'이 3일 개관했다.

지난 2019년 12월 착공한 근로자종합복지관은 국비 20억 원과 도비 57억 원이 투입돼 지난해 12월 완공됐다.

시설 규모는 부지 3천396㎡, 연면적 2천565㎡, 지하 1층, 지상 4층이며 청주시 서원구 미평동에 자리 잡았다.

복지관에는 회의실, 노동상담실, 교양강좌실, 체력단련실 등이 있고 한국노총 충북지역본부를 비롯한 14개 산별노조 사무실이 입주했다.

도는 복지관을 활용해 근로자와 사용자에게 각종 회의와 교육 공간을 제공하고, 근로자와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한기 도 일자리정책과장은 "도내 근로자 수가 지난 2010년 53만4천 명에서 지난해 71만3천 명으로 늘어났다. 더 많은 근로자와 지역민들이 복지관에서 혜택을 누리고, 삶을 재충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개관식에는 김장회 도 행정부지사, 박문희 도의장, 이장섭 국회의원 등 내외빈 100여 명이 참석했다.

/ 신민수기자 0724sms@naver.com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