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코로나19 무더기 발생

오리가공업체 관련 등 6명 발생

2021.03.01 12:56:34

[충북일보] 진천군에서 오리가공업체와 관련한 코로나19 환자가 무더기로 나왔다.

1일 군은 이 업체와 관련된 코로나19 확진자 6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진천읍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진천 216번)과 30대 여성(진천 217번)은 자가격리 해제전 검테검사에서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모두 광혜원면의 오리가공업체에 근무하고 있다.

덕산읍에 거주하는 러시아 국적의 50대 남성(진천 218번)과 50대 여성(진천 219번), 60대 남성(진천 220번) 등도 오리가공업체 직원 또는 가족이다.

지난달 23일 미국에서 입국한 40대 남성(진천 221번)도 재검에서 양성판정을 받는 등 1일 진천군에서만 6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방역당국은 이들 모두 병상확보후 이송할 예정이다.

진천 / 김병학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www.inews365.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