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새마을회, 안전한 마을공동체 만들기

독거노인 등 120여 가구 실내등 LED등으로 교체

2020.07.05 14:09:17

증평군새마을회가 독거노인 등을 위해 실내등 교체작업을 펼치고 있다.

ⓒ증평군
[충북일보] 증평군새마을회(회장 박병천)가 에너지 절약과 안전한 마을공동체 만들기 사업을 실시해 주민들로부터 칭송을 받고 있다.

새마을회는 지역 내 독거노인 및 노후주택 거주 120여 가구를 선정해 실내등을 LED등으로 교체하고 노후·불량 전기설비를 새것으로 교체했다.

에너지 취약계층의 조명환경을 개선하고 전기 요금을 줄이자는 취지다.

사업 구상부터 대상 선정, 추진까지 사업 전과정에 마을주민을 참여시켜 '더불어 사는 공동체'의미를 더했다.

새마을회 관계자는 "전기 설비 등을 교체해 노인 가구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에너지도 절약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각 마을 실정에 맞는 사업을 찾아내 보다 살기 좋은 증평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증평 / 김병학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