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농협 상호금융 예수금 3천억 원 달성

2020.07.05 14:12:50

증평농협이 예수금 3천억원을 돌파해 달성탑을 수상하고 있다.

ⓒ농협증평군지부
[충북일보] 증평농협(조합장 김규호)이 지난 1일자로 상호금융 예수금 3천억 원을 돌파했다.

증평농협은 지난 1970년 12월 25일 군내 32리동을 통합한 증평리 농업협동조합을 설립해 2002년 10월 1천억 원 달성, 2014년 9월 2천억 원을 달성하고 이번에 3천억 원을 달성해 충북지역본부 월례회의에서 '상호금융 예수금 달성탑'을 수상했다.

'상호금융 예수금 달성탑'은 중앙본부에서 시상하는 것으로, 총예금에서 타조합예금과 증권사예금을 뺀 잔액이 3영업일간 유지가 돼야 수여자격이 주어진다.

증평농협은 2014년 현 위치인 송산리에 종합청사를 준공 이전후 모든 사업 실적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31일에는 로컬푸드 매장을 확장 이전하면서 조합원과 증평군민이 농산물을 믿고 구입할 수 있는 군민의 농협, 조합원의 농협으로 성장시켰다.

조합 관계자는 "조합원과 지역주민들이 우리 농협을 믿고 이용해 주신 결과물"이라며 "앞으로도 전직원이 초심을 잃지 않고 조합원과 고객이 행복한 농협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증평 / 김병학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