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도심 거미줄 전선 확 걷어낸다

옥천전선지중화 사업 옥천군·한전 협약체결

2020.02.19 11:23:09

옥천군 김재종(가운데) 군수와 한전옥천지사 김정수(오른쪽 다섯번째) 지사장 등이 참석해 전선지중화 사업관련 업무협약을 하고 있다.

ⓒ옥천군
[충북일보 손근방기자] 옥천군과 한국전력공사 옥천지사는 19일 상황실에서 옥천읍 전선 지중화 사업과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사업을 통해 중앙로 1.1km 구간(옥천군청~서울정형외과)의 전신주를 모두 철거하여 쾌적한 가로변을 조성하고 안전한 보행 환경을 조성하게 된다.

이 구간은 옥천의 중심이면서도 전봇대와 전선이 뒤엉켜 미관을 해치고 안전사고 위험도 높았던 곳이다.

협약서에는 전선 지중화 사업을 수행함에 있어 권리의무와 상호협조에 관한 제반사항을 규정하고 공사비 부담기준과 사업시행 절차에 대한 세부사항을 담았다.

공사는 오는 9월 착공하여 2021년 12월 준공예정이며, 배전선로 및 통신선로 지중화 공사비는 옥천군과 한전이 각각 50%씩 분담하고 도로복구, 설비이설 등 기타사항은 군에서 부담한다.

또한, 양 기관은 긴밀한 업무 협조와 폭넓은 의사소통으로 주민의 불편을 최소화하여 본 사업을 무사히 완수하기로 뜻을 모았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 지중화 사업은 주민의 보행안전, 도시 미관과 직결되는 사업이다."며"더 좋은 옥천 실현을 위한 전략의 하나이다. 안정적인 재원 확보와 일관성 있는 지중화 사업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정수 한전옥천지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배전선로 지중화 사업비 약22억 규모의 협약을 체결하였다"며 "향후 면밀히 준비해 사업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옥천 / 손근방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