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제조업체 설 연휴 평균 4일 휴무

10곳 중 5곳 상여금…83% 선물지급

2020.01.15 13:53:33

[충북일보 주진석기자] 음성지역 제조업체 10곳 가운데 8곳은 설 기간 4일을 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음성상공회의소는 15일 설을 앞두고 음성군내 제조업체 200곳(응답 104곳)을 대상으로 설 휴무계획을 조사한 결과 평균 휴무일수는 4.1일로 지난해(5.1일)보다 1일 줄었다고 밝혔다.

설 연휴가 시작되는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4일간 쉬는 기업은 80.8%로 가장 많았다.

5일 이상 쉬는 기업은 12.5%, 3일 이하는 6.7% 순이었다.

설 상여금 등을 주는 업체는 54.6%로 지난해(60.4%)보다 5.8% 줄었다.

선물을 지급하는 업체는 83.2%로 지난해(82.1%) 보다 늘었다.

기업이 느끼는 체감경기는 전년과 비교해 '다소악화 했다'는 응답이 55%(전년동기 47%)로 가장 많았다.

'작년과 비슷(33%)', '매우악화(9%)', '다소호전(3%)'가 뒤를 이었다.

기업경영 애로는 매출부진(33.6%), 구인난(18.6%), 최저임금인상(16.8%), 근로시간단축(15.0%), 자금조달(12.4%), 환율변동(1.8%) 순으로 답했다.

음성 / 주진석기자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inews365.com,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