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의 선사~근현대사 강좌 개설

충북대 박물관 시민들에게 무료 공개

2020.01.13 17:29:09

[충북일보 이종억기자] 충북대 박물관이 시민들을 위한 충북역사 강좌를 개설했다고 13일 밝혔다.

국립대학육성사업의 하나로 이뤄지는 이번 강좌에서는 충북지역의 선사시대부터 근현대사를 4회에 걸쳐 다루게 된다.

김형래 강동대 교수는 16일 '충북의 사찰 건축, 무엇이 특징인가'를 주제로 강좌를 진행한다.

30일에는 김건실 독립기념관 연구원의 '새롭게 보는 청주 독립운동 이야기'가 이어진다.

이에 앞선 지난 2일에는 한국선사문화연구원의 우종윤 원장이 '세계구석기시대의 메카 충북, 선사시대 알아보기'를 주제로 첫 강의를 진행했다.

9일에는 강민식 충북대 박물관 선임연구원이 '고대 청주지역의 Identity와 경계'를 주제로 강좌를 열었다.

박걸순 충북대 박물관장은 "겨울방학 기간 동안 시민들을 위한 강의를 개최할 수 있어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역민들을 위한 다양한 콘텐츠의 강좌를 개설하겠다"고 밝혔다.

이 강좌 수강료는 무료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지역민이라면 누구나 강좌를 수강할 수 있다. 수강신청은 충북대 박물관 홈페이지(http://museum.chungbuk.ac.kr)의 공지사항을 통해 가능하다./ 이종억기자 eok527@daum.net


이 기자의 전체기사 보기 →

<저작권자 충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무심서로 715 전화 : 043-277-2114 팩스 : 043-277-0307
충북일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inews365.com, Inc.